오는 8~15일 제주아트센터 전시실

제주흥사단 사묵회 회원들
제주흥사단 사묵회 회원들

우리 전통의 멋과 풍류를 즐기는 한국화를 배우는 제주흥사단 사묵회 회원들이 첫 번째 전시가 개최된다.

제주흥사단은 오는 8일부터 15일까지 제주아트센터 전시실에서 한국화 소모임 사묵회가 창립전시회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.

이번 전시에선 고영철, 성영희, 강재영, 고다윤, 곽정숙, 김대규 회원들이 절개와 지조를 상징하는 사군자를 감상할 수 있다.

흥사단 관계자는 “한국의 아름다운 자연과 풍경을 정성으로 담아냈다”며 “한국화를 통해 민족문화에 대한 자긍심을 키울 수 있었으면 한다”고 말했다.

저작권자 © 제주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