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귀포 8개 도서관별 테마로 8·9일 운영

서귀포시는 8·9일 이틀간 서귀포 삼매봉·중앙·동부·서부·기적·성산일출·안덕산방·표선 등 8개 도서관에서 2022 서귀포 베라벨 책정원을 개최한다.

올해로 4회를 맞이하는 베라벨 책 정원은 공존을 주제로 각 도서관에서 저마다의 모습으로 책 정원을 꾸려나간다.

삼매봉도서관은 업사이클-버려지는 것들과의 공존을 주제로 헌책 플리마켓, 업사이클 작품 전시, 업사이클 체험활동을 하며 중앙도서관은 마을-주민-도서관의 공존을 주제로 주제도서 전시, 원화 전시, 제주 마을과 관련된 체험행사를 실시한다.

또 동부도서관은 지구별 정원으로 지구 위기 관련 도서 전시, 영화 상영, 친환경 비누 만들기 체험, 서부도서관은 ()-공존을 노래하다라는 주제로 동주의 방, 시가 있는 포토존, 작품 전시를 한다.

이밖에 도서관별로 자세한 내용은 도서관 홈페이지(lib.jeju.go.kr)와 인스타그램(8lib_group)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도서관 관계자는 독서의 계절인 가을날, 책을 매개로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함으로써 시민들에게 책 읽는 즐거움을 제공하고 도서관이 서귀포시민의 독서문화구심점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.

저작권자 © 제주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